친정입니다...^^

우여곡절 끝에...
대구에 오기 성공!!!

정말 재밌고 즐거운 저녁 한때를 보냈습니다...
명절도 이렇게만 보낼 수 있다면 정말 괜찮을텐데 말입니다...^^;;
앞으론 점점 더 어렵겠지요...

사위 셋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였습니다...

제 남편은...역귀성으로 올라오시는 시어머니 모시느라...명절에 대구에 온다는 생각조차 해본 적이 없는 사람이고..
1번 제부는...강력반 형사라서..ㅠ.ㅠ 빨간 날이라해서 제대로 쉬지도 못하는 사람이고..
2번 제부는...우리집 식구로 편입된지 겨우 한 달!!

이번엔...연휴도 적절히 길고...동생 no.2가 결혼도 했고...1번 제부가 연휴 중의 하루를 온전히 쉴 수 있게 되어
가족 모두가 모이기에 더없이 좋은 기회였거든요...
게다가...

시어머니께서도 대구로 오실 수 밖에 없는 일이 생겼으니..!!
(세 놓은 방의 보일러가 고장이 나서..기름이 새어 나온다고 연락이 온겁니다..ㅠ.ㅠ 혹시라도
화재라도 나면 큰일이잖아요...그래서..
대구에 오실 수 밖에 없었어요...ㅎㅎㅎㅎ)

하늘이 도와주신 기회였어요...

덕분에...
26년만에...우리 가족 모두의 모습을 카메라에 담을 수 있었습니다...^^

물론 식구들 모두가 단체 사진을 찍은건 아닙니다..그 중에서 또 별난 인간이 꼭 하나 있다보니...
그걸 하지는 못했지만..그래도..다들 즐겁게 모인 여러가지 모습들을 사진으로 남길 수 있었습니다...
잘 정리해서...인화해..집집마다 돌려야겠습니다...ㅎㅎㅎㅎ

오늘 낮 12시 기차로 다시 집으로 돌아갑니다...
매번...하루 여행으로 왔다가 돌아가야만 하는게 좀 아쉽지만...
이렇게라도...부모님 집으로 돌아올 수 있다는 것에 감사를 드립니다..

하하...
저도 나이를 먹는가 봅니다...
여러가지 생각이 드는걸 보니 말입니다...

설날이다.. murmur 2008.02.07 01:10
어제 하루 종일
차례지낼 음식 장만하고...
식구들 세끼 챙겨 먹이고
애들 건사하고
어른 모시고...
남편 간병하고...
정신없이 보냈다...

이 새벽에 뭐하느라 잠도 안자느냐....

나도 인간답게 살아보자 싶어서...
좀 씻었다..ㅠ.ㅠ

하~~~~~~~~~~~~~~~~~~~~~~.

날 밝으면
또 음식 만들고 차례상을 차려야 한다...

뭐 그런거지 뭐...
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