헥사곤 43조각과 마름모 4조각으로 이루어진 가방.

 

리카의 Quilt Plus와 브라더의 NV-400Q 두 가지로 만듬.

 

겉감 : 일본산 아즈미노 

안감 : 국산린넨

사용한 실 :  신광상사 (http://www.skth.co.kr/) 제품의 코아사 

 

손잡이 : 기요하라제품 웨이빙 네이비색상

http://www.sewingfactory.co.kr/shop/shopdetail.html?branduid=332846&xcode=002&mcode=017&scode=002&type=X&sort=order&cur_code=002017&GfDT=aWx3Uw%3D%3D

 

포인트 패치 : 소가죽

 

 

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+

 

헥사곤 43장과 마름모 4장을 준비한다.

 

 

 앞면과 뒷면 그리고 바닥면까지 한 장으로 연결하고

솜 + 안감+ 겉감의 순으로 놓고 완성선을 따라 바느질 한 다음

그림의 창구멍으로 뒤집어

퀼팅해줍니다.

 

옆면은 3장의 헥사곤을 연결한 패턴 두 개를 만들어

본체를 만든 것과 같은 방식으로

뒤집어 누벼줍니다.

 

안감쪽에서 공그르기 혹은 감침질로 연결해 줍니다.

 

 

완성된 앞면

 

 

완성된 뒷면

 

 

완성된 옆면

 

 

퀼팅라인 확대한 모습

 

 

패치된 가죽을 염색실로 포인트를 줌

 

 

가죽패치부분 확대컷

 

 

서현이가 생기기 전...
2월의 어느 날...
큰 맘먹고 만들었던
다기능 가방...
그 동안...몇 번 들지도 못하고...ㅠ.ㅠ 세월만 지나..
다른 모습으로 변신을 시켜보려고...사진이나 찍어두자 싶어...카메라를 들었다...
근데..귀찮아서..ㅠ.ㅠ 그저 그런 증명사진 두 장 남긴다...

이게 어떻게 변할 것인지...기대하시라...!!!
사용자 삽입 이미지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원래..쇼울더백도 되고..크로스백도 되고..배낭도 되는 다기능 가방이다...

옆면에 가죽과 징을 박느라..죽을 고생을 하긴 했었다..ㅠ.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