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속 40km murmur 2010. 6. 21. 23:43
사용자 삽입 이미지

21살 때였다..
하루 하루가 정말 정말 길~~~게 느껴졌다...
하루에 알바를 5개나 해도
하루에 수업을 6시간이나 해도
그래도 하루의 끝자락은 늘...남겨져 있었는데...

딱 20년이 지난 지금...
하루 하루가 정말 정말 짧다..
하루에 한 가지 일만 하기에도 시간이 모자라 허둥지둥
신발도 제대로 못신고 현관문을 나서게 된다..
출근을 하는 것도 아닌데
하루의 끝자락은 구경도 못한 채 어느새
그 다음날과 만나게 된다..

진짜...
20대엔 시속 20km
30대엔 시속 30km
40대엔 시속 40km로 시간이 흘러가는가보다...

18분만 있음 내일이 오늘이 된다..

오래 살고 싶은 마음은 없지만..
지금 이 6월 남은 날이라도 천천히 조금만 천천히 가주면 좋겠다...

  • aiguille 2010.06.28 12:20

    하늘색 식탁이 올라와 있으려나 하고 와 봤네 그려^^
    비가 흐드러지게 오는데 그나마 가습기라도 돌리니까 좀 낫다.
    하루에 10L씩 물버리는 중~

    • 여기주인 2010.06.28 18:40

      그 식탁...ㅋㅋㅋ
      이제 겨우 완성했네..ㅎㅎㅎ

      색칠은 이미 지난 주에 끝났는데...
      의자 커버도 갈아야 하고..또 타카도 없고..ㅎㅎㅎ
      식탁 유리에 접착시트질도 해야해서..ㅋㅋㅋㅋ
      오늘 오후에 후다닥 해버렸다지...^^