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것 저것... murmur 2008. 11. 11. 01:37
1.

아이고...
얼마만인지 모르겠습니다...
밤 12시를 넘기지 않고 서현양이 잠이 들었습니다..ㅋㅋㅋㅋㅋ

이 녀석..
잠자기에 이상이 생기면...
부쩍 부쩍 커버립니다..

보통 어린애들이 아프고 나면 많이 자란다고 하는데
서현이는 엄마에게 잠과의 사투를 벌이게 하면...
많이 자랍니다...

3돌을 열흘 앞두고 있는 서현이는 이제 어린이가 다되었습니다...^^;;

요즘은...밖에 나가도...안아주세요..업어주세요..라는 말도 잘 안합니다...
얼마나 잘 뛰어다니는지..제가 잡으러 다니기가 힘들 정도입니다...

저도 모처럼 일찍 자게 생겼습니다..ㅎㅎㅎㅎㅎ

2.

강현이방에...미니오디오를 한 대 새로 장만해줬습니다...

15년 전에...
제가 서울에서 직장 다니며 티비를 사는 대신 들여놓았던 미니 오디오를..
토요일 낮에...
이서현양이..ㅠ.ㅠ 그만 고장을 내버리고 말았거든요...

그게...더 이상 부품도 구할 수 없고...A/S도 안된다는 사망 판정을 받은지라...
얼떨결에 한 대 들여놓았습니다...

안테나 선을 꽂아서 이리저리 옮겨보니...FM RADIO 프로그램 몇 개의 주파수가 잡혔습니다...

강현이 학습용으로 꼭 필요해서 새로 사긴 했지만..
서현이도 유치원에 가고 나면..
새로운 저의 장난감이 될 것 같습니다...

오늘...애들이랑 같이 라디오를 틀었더니..
이종환아저씨의 방송이 나왔습니다..^^
제가 초등학교 중학교 시절 즐겨듣던 이종환아저씨의 방송을
애들이랑 같이 듣게 되니..그것도 묘한 재미가 있더군요..ㅎㅎㅎㅎㅎ

그나저나...
15년 전에...미니오디오를 구입한 가격보다..요즘 가격이 더 싸고..물건도 더 예뻐요....^^;;

3.
오늘은 남편의 마흔번째 생일입니다..

더불어..
제가 임플란트 수술을 하는 날이기도 합니다...

솔직히..
겁도 나고...ㅠ.ㅠ

남편 생일 선물도 준비해야 되는데...

장장 3시간에 걸친 수술 뒤에...말이나 제대로 할 수 있을지..의문입니다...

케익도 사고 그래야 할텐데 말입니다...

선물은 뭘로 해줄까 그랬더니..
애들에게 예쁜 옷 사주라고 하더군요..ㅎㅎㅎㅎㅎ

철 들었습니다...

  • 수민맘 2008.11.12 12:57

    수술은 잘 했나 그래..
    생일은 또 잘 보냈고..
    축하한다는 문자도 못 보냈다. 사실 전화번호 모른다..쏘리..